네비게이션 버튼

굿네이버스 로고

해외아동
결연
네비닫기

현장이야기

“너무 늦게 와서 미안해요”

“너무 늦게 와서 미안해요”

배우 문근영이 직접 전하는 말라위의 눈물, 그리고 희망